최상단

컨텐츠

open the door

글 정보

Category
새벽한시
2015.04.05 01:13

본문

닫은 문을 열자.



그동안 내가 어떻게 살아왔는지... 이제 조금 알 것 같아.

더러운 방을 치우는게 아니라,

문을 닫고 나와버렸던 것처럼


모든 문제를 과거의 어느 부분에 덮어 두었다.


이제 문을 열어야 해.


더이상 외면할 수 없어.











 


트랙백과 댓글 여닫기

Trackback: 0 Comment: 0

댓글 쓰기

페이징

PREV NEXT

1 ··· 9 10 11 12 13 14 15 16 17 ··· 112

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