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상단

컨텐츠

내 이십년은 그게 전부야.

글 정보

Category
새벽한시
2015.08.23 03:18

본문


최순경을 보니 생각난 민이..


2015:08:23 02:53:50

2015:08:23 02:54:19

2015:08:23 02:58:09

2015:08:23 02:54:53

2015:08:23 03:00:07





'이십년동안 나는 형을 미워하고, 형을 그리워하고, 형을 기다리고, 형을 지켜봤어.

 내 이십년은 그게 전부야...형이 전부였어.'


아무것도 선택할 수 없던 어린 민이는 이준영에 의해 살인마로 길러졌다..

형에게 버림받았다고 오해하고, 미워하고, 그리워하고 증오하고. 또 사랑하고.


이준영은 민이를 자신의 분신같은 아이라고 했다.

자신처럼 키워, 자신처럼 살게 했지.

형의 손에 컸다면 어땠을까?



해피엔딩은 불가능한 걸까?라고 말하던 민이 눈이 넘 슬퍼보임.


사람의 본성은 타고 나는 걸까? 아니면 후천적인 영향이 더 큰걸까?

환경이 아무리 좋아도 그 환경을 본성이 뚫고 나올까?

환경이 아무리 힘들고 괴로와도 본성이 선하면 변하지 않는 걸까?

선은 의지일까? 본성일까?

악 역시 의지인걸까? 본성의 발현인 걸까.


난. 나는 어떤 사람인걸까.






트랙백과 댓글 여닫기

Trackback: 0 Comment: 0

댓글 쓰기

페이징

PREV NEXT

1 2 3 4 5 ··· 112

TOP